무상(無常)
/1)
2019-11-12 17:58:59
수미산이 높고 넓지만 결국은 소멸되며, 바다가 깊고 넓지만 시간이 지나 말라 없어지며, 해와 달이 밝으나 곧 서쪽으로 떨어지며, 땅이 비록 견고해 모든 것을 짊어지고 있으나 겁이 끝나 업불이 일어나면 결국 무상의 법칙을 따를 수 밖에 없게 된다.
용천의 소리 | 면책 성명 | 인재초빙 | 교통노선